1. 정치
  
[5·9 대선] 대선주자 5人의 책 속 생각
2454호 | 2017.04.24    김민희  기자
경남고 vs 부산고 리턴매치 어느 쪽이 웃을까?
이번엔 본격 ‘부산 더비’다. 경남고와 부산고 얘기다. 더비(Derby)는 스포츠에서 같은 지역을 연고로 한 맞수 팀의 대결을 뜻한다. 부산에 있는 두 고등학교는...
2454호 | 2017.04.24    하주희  기자
[5·9 대선] 6선 문희상 의원이 겪은 문재인과 안철수
2454호 | 2017.04.24    김대현  기자
[5·9 대선] 여론조사 전문가가 말하는 여론조사의 함정
대선전이 과열되면서 매일 쏟아져 나오는 여론조사의 신뢰성을 둘러싸고도 후보들 간에 신경전이 벌어지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에 이어 지지...
2454호 | 2017.04.24    정장열  부장대우
[우리 시대 리더의 조건] 그리스 역사가 투키디데스의 지혜
2454호 | 2017.04.24    배철현  서울대 종교학과 교수
[심층 취재] 국군의학연구소 北 생화학무기 살상력 연구 결과 단독 입수
2454호 | 2017.04.24    배용진  max@chosun.com
[박승준의 차이나 워치] 중국인 눈에 비친 ‘전쟁을 두려워하는 한국’
중국 공산주의청년단(共靑團) 기관지 ‘중국청년보’는 지난 4월 19일 ‘미국이 위세를 가하자 왜 한국이 공황상태에 빠지고, 조선은 조용한가’라는 제목의 논평을 실...
2454호 | 2017.04.24    박승준  인천대 중어중국학과 초빙교수 중국학술원 연구위원 전 조선일보 베이징·홍콩 특파원
[국제] 아사드를 보면 김정은이 떠오른다
시리아 내전 사태에 개입하기를 꺼려 했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갑자기 시리아 정부군 공군기지에 대한 미사일 공격 명령을 내린 이유는 무엇일까. 미국...
2453호 | 2017.04.17    이장훈  국제문제애널리스트
[정장열의 이슈타파] ‘낯선 대선’ 감상법
전직 국회의원 몇 명에게 20여일 남은 이번 대선의 최종 승자를 점쳐봐 달라고 부탁했다. 그러자 대부분 “모르겠다”는 답이 돌아왔다. “이번 대선이 역대 대선과 ...
2453호 | 2017.04.17    정장열  부장대우
[5·9 대선] 민주당, ‘대세론’이 사라진 이후…
5월 9일 대선 승리를 낙관적으로 보고 있던 더불어민주당에 비상이 걸렸다.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지지율이 급등하면서 민주당 문재인 후보와 양강(兩强)구도를 형성했...
2453호 | 2017.04.17    최승현  조선일보 정치부 기자
[5·9 대선] 문vs안 팬클럽 전쟁
지난 4월 11일,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의 팬카페인 다음의 ‘문팬’은 열기가 대단했다. 하루 동안 600여개의 글이 올라왔다. 개중 10% 이상은 ...
2453호 | 2017.04.17    김민희  기자

2454호

2454호 표지

지난호보기 정기구독
유료안내 잡지구매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찾기
호르반
신한금융그룹
SK이노베이션
삼성전자 갤럭시 s8
서울시의회
조선토크 브로슈어 보기
조선뉴스프레스 여행 프로젝트

주간조선 영상 more

이어령의 창조이력서 연재를 마치며

한스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