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사회
[2458호] 2017.05.22
관련 연재물

[포토 뉴스] 나무에서 따먹는 수박

혼자 사는 가구가 늘면서 작은 크기로 개량된 수박 매출이 늘고 있다. 지난 5월 17일 충남 논산의 한 하우스 안에 애플수박이 주렁주렁 매달려 있다. 애플수박은 사과만 한 크기의 수박이라 해서 이름 붙여졌다. 크기와 무게가 일반 수박의 4분의 1 정도인 800g~1.5㎏이지만 당도는 일반 수박에 뒤지지 않는다. 이마트는 ‘애플수박’과 같은 특화 수박 매출의 비중이 2015년 여름 전체 수박 매출의 10%에서 지난해 13%로 증가했으며 올해는 20%까지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주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

2470호

2470호 표지

지난호보기 정기구독
유료안내 잡지구매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찾기
호르반
삼성전자 갤럭시 s8
밀양시
조선토크 브로슈어 보기

주간조선 영상 more

이어령의 창조이력서 연재를 마치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