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주간조선 로고

상단주메뉴

  • [출판 단신]  영국의 보수당이 300년 살아남은 이유
  • facebook네이버 밴드youtubekakao 플러스친구
  • 검색
  1. 문화/생활
[2629호] 2020.10.19
관련 연재물

[출판 단신]영국의 보수당이 300년 살아남은 이유

정리= 김경민  기자 

보수는 어떻게 살아남았나
   
   강원택. 21세기북스. 2만2000원
   
   4·15총선은 한국 정치의 두 세력, 진보와 보수에 명확한 승패를 안겼다. 압승을 거둔 진보 세력으로 인해 강력한 여당이 만들어졌지만, 우리 사회는 여전히 불안정한 상태다. 서로를 견제할 수 있는 보수와 진보, 두 날개의 균형이 무너졌기 때문이다. 언제쯤 우리 사회가 건강한 민주주의를 맞이할 수 있을까.
   
   역사는 현재를 비추는 거울이다. 정치학자 서울대 강원택 교수가 영국의 보수당이 지난 300년간 살아남을 수 있었던 이유를 분석했다. 이를 통해 오늘날 한국 보수가 직면한 위기를 진단하고 성공한 보수의 조건을 제시하기 위함이다. 2008년 출간된 동명의 책이 영국 근현대 정치사를 통찰하며 한국 정당에 혁신의 방향을 제시했다면, 이번 개정증보판은 2008년 이후 현재 ‘포스트 브렉시트’에 이르기까지 영국 보수당의 행보를 추가하면서 현재 유럽을 둘러싼 정치의 흐름을 읽어냈다.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았던 영국 보수당의 역사를 통해 몰락의 위기에 처한 보수 정치의 생존 전략을 날카롭게 분석한다.
   
   
그라운드 업
   
   하워드 슐츠·조앤 고든. 행복한북클럽. 2만7000원
   
   우리 사회의 리더, 기업, 시민은 무엇을 해야 하는가. 스타벅스 명예회장이자 세계에서 가장 존경받는 CEO로 꼽히는 하워드 슐츠가 신간으로 찾아왔다. 빈민가에서 자란 자신의 성장 과정과 스타벅스를 통해 사회적으로 공헌하고자 애썼던 경험을 기록했다.
   
   
자이언티즘
   
   게르트 노엘스. 탬. 1만4800원
   
   건전한 자본주의를 지탱시키는 가장 중요한 원칙, ‘경쟁’. 하지만 오늘날 세계는 자본주의의 위기에 봉착했다. 벨기에 경제학자인 저자는 이 책을 통해 전 세계 경제가 경쟁 기회를 박탈하는 잘못된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진단한다.
   
   
1페이지 미술365
   
   김영숙. 비에이블. 1만8500원
   
   미술관에 가고 싶은 당신에게 선물하는 세계 명화. 하루에 하나씩 세계 명화 365점을 만날 수 있다. 명작, 미술사, 화가, 장르·기법, 미술로 보는 세계사, 스캔들·미스터리, 신화·종교 총 일곱 분야의 지식을 다루고 있어 꼭 알아야 할 미술 교양을 쌓을 수 있다.
   
   
운을 부르는 아이로 키워라
   
   김승호. 김영사. 1만5000원
   
   내 아이에게 좋은 운과 성공을 끌어오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주역학자인 저자가 지난 50년간 연구한 아이의 운을 망치는 부모의 말투와 행동, 아이의 운에 맞는 교육법 등 운이 좋은 아이로 키우기 위해 부모가 알아야 할 모든 것을 담았다.
   
   
물건이 건네는 위로
   
   AM327. 미래의 창. 1만3000원
   
   누구에게나 그렇고 그런 날들을 반짝이게 해준 사물이 있다. 인스타그램 1.4만 팔로어인 일러스트레이터 AM327이 애정 가득한 물건들에 관하여 쓰고 그렸다. 지치고 마음이 복잡하고 외로울 때 늘 주변에서 적절한 위로를 건네는 사물들의 다정한 기록이다.
   
   
문명고 역사지키기 77일 백서
   
   김병헌 외. 글마당. 1만7000원
   
   2017년 역사교과서 연구학교 지정 파동 당시 다양성을 내세우면서 좌파 교육·시민단체의 반대에 당당하게 맞섰던 문명고 교육 현장의 발자취를 담은 백서가 나왔다. 그들은 왜 국정 역사교과서 채택을 그토록 극렬하게 반대했나.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주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