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주간조선 로고

상단주메뉴

  •  많이 먹고도 12kg 감량? 스타셰프 제이미 올리버의 식단
  • facebook네이버 밴드youtubekakao 플러스친구
  • 검색
  1. 문화/생활
[2678호] 2021.10.11

많이 먹고도 12kg 감량? 스타셰프 제이미 올리버의 식단

영국 유명 요리사 겸 방송인 제이미 올리버가 12kg 가까이 감량해 화제다. 그는 영국의 잡지 ‘라디오 타임즈’와의 최근 인터뷰에 서 자신의 다이어트 비결을 공개했다. 바로 식습관의 변화였다.
   
   그는 굶거나 운동량을 대폭 늘리는 방법 대신 식습관에 변화를 주는 것만으로도 비교적 짧은 기간 내 12kg을 뺄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그의 다이어트는 육류 섭취량을 줄이는 데에서 시작했다고 한다. 그는 “음식량을 줄이기보단 보다 건강한 식사를 하는 것에 집중했다”며 “먹는 양으로 치면 오히려 예전보다 더 많이 먹는다”고 말했다.
   
   식탁 위에 고기를 줄이는 대신 야채와 해초류 등의 비중을 늘렸다. 그는 “사실 이전엔 해초류에 대한 선입견이 있었다”며 “해초류엔 요오드도 풍부하며, 세계에서 가장 영양가가 높은 채소라고 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해초류는 대표적인 알칼리 식품으로, 단백질‧당질‧비타민‧무기질이 풍부하다. 피를 맑게 해주고 활성산소 생성을 억제하며, 철이 풍부해 빈혈 예방에도 도움이 된다. 식이섬유도 풍부해 고혈압, 동맥경화 등 각종 성인병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올리버 셰프는 평소 식단뿐만 아니라 간식에도 변화를 줬다. 과자 대신 견과류를 먹기 시작했다. 견과류는 다양한 선행 연구들을 통해 콜레스테롤 수치와 심장질환, 알츠하이머 등의 예방효과가 확인된 바 있다. 트립토판이 풍부해 우울증, 불안증세 해소에도 도움이 되는 것으로도 알려졌다.
   
   그는 또 음주에 대해서 자신만의 원칙을 세웠다고 밝혔다. 그는 “술을 완전히 끊은 것은 아니며 주말에만 술을 마시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살을 빼기 위해 나 자신을 구속하거나 몰아붙이지 않았다”며 “그저 먹는 고기량을 줄이고 야채 섭취량을 늘리면서부터 더 푹, 오래 잠을 자고 더 활동적이 됐다”고 말했다.
   
   제이미 올리버는 요리책 저술, TV 쇼 출연, 요리지원 프로그램 등의 활동을 통해 수십 년 동안 영국의 스타셰프로 입지를 굳혀왔다. 2003년엔 요리로 국위를 선양한 공로가 인정돼 대영제국훈장 MBE을 수여받기도 했다.
   
   ※주간조선 온라인 기사입니다.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주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트업 프론티어
나는 체인지메이커다
할리우드통신
우리들병원
6대 온라인 커뮤니티
과학연구의 최전선
마감을 하며
누가 대한민국을 담을 그릇일까? 정장열 편집장

최근 핀란드에서 귀국한 대학 후배와 저녁을 먹다가 흥미로운 얘기를 들었습니다. 요즘 핀란드 사람들에게 “한국 사람 ...

주간조선 대학생 기사 공모
주간조선 칼럼마당
기업소식
네이버 포스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