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주간조선 로고

상단주메뉴

  • [제약] 환절기 독감 예방 뿌리기만 해도 OK!
  • kakao 플러스친구facebooktwiteryoutube
  • 검색
  1. 경제
[2275호] 2013.09.30
관련 연재물

[제약]환절기 독감 예방 뿌리기만 해도 OK!

김효정  기자 

▲ 손용규 GF소아청소년과 원장 photo 이경민 영상미디어 기자
“독감 예방 백신 맞으셨어요?” 부쩍 선선한 가을 바람이 부는 9월 25일 오후, 서울 동작구 GF소아청소년과 손용규 원장은 기자와 만나자마자 독감 예방접종 여부를 물어왔다. 진찰대에서 손 원장이 꺼내든 것은 마치 뿌리는 비염약처럼 생긴 작은 용기. 손 원장은 기자의 양쪽 코에 백신 용기를 대고 한 번씩 분사했다. “끝났습니다.” 백신을 맞는 데 걸린 시간은 채 5초도 되지 않았다. 코 점막에 액체를 분사하는 형식이기 때문에 통증이 있을 리가 없고, 주사로 인한 부작용은 더욱 없다. “요즘 소아청소년과에서는 주사를 무서워하는 아이에게는 이 방법으로 예방접종을 받기를 많이 권유해요. 2012년에 대한소아과학회가 배포한 ‘예방접종지침서’에서도 권장하는 방법입니다.”
   
   기온이 떨어지면서 보건소와 병원에는 독감 예방 백신을 접종하려는 사람이 늘어나고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자료를 보면 작년 한 해 독감, 즉 인플루엔자로 인해 입원 및 통원 치료를 받은 사람은 모두 50만여명. 보건복지부의 국민건강영양조사에 따르면 우리나라 19세 이상 성인의 독감 예방접종률은 32.7%다. 19세 이하 유아·청소년의 접종률은 조금 더 높은 수준이라 47.3%에 달한다. 올해 독감 예방 백신은 이미 8월 말에 배포돼 전국 보건소 및 병·의원에서 접종이 시작된 상태다.
   
   손용규 원장은 독감 예방 백신은 날씨가 더 추워지기 전에 10월 내로 맞는 것이 좋다는 의견을 밝혔다. “이미 10월만 돼도 독감 바이러스가 창궐하기 시작하죠. 주사로 맞는 백신은 3~4주 후에 예방 효과가 있다는 점을 고려해보면 빨리 맞으면 맞을수록 좋아요.” 보건소에서는 백신 비용만 지불하고 접종할 수 있지만 손 원장은 가급적 병·의원에서 백신 접종을 할 것을 권유했다. “비용은 1만~2만원 정도 더 비싸지만, 접종 전에 알레르기 반응뿐 아니라 백신을 맞을 수 있는 상태인지를 면밀하게 진찰하는 것이 필요하기 때문입니다. 접종하려면 오래 기다려야 하는 보건소 등에서는 어르신들 같은 경우 백신 맞으러 갔다가 병 얻어서 온다고 하잖아요.”
   
   독감 예방접종 방법도 최근에는 다양해졌다. 지금까지는 주삿바늘을 통해 혈관에 백신을 주입하는 형식이 주를 이뤘지만, 최근에는 코 점막을 통해 백신을 분사하는 방식이 주목받고 있다. 녹십자가 미국 메드이뮨사에서 도입한 ‘플루미스트’라는 제품이 대표적인데, 기존 독감 백신보다 예방 효과가 더 뛰어나다는 연구 결과가 잇따르며 2003년 이후 5000만 도즈 이상이 접종에 사용됐다. 손 원장은 “주사를 맞는다는 느낌이 없기 때문에 효과에 의아해 할 수도 있겠지만, 연구 결과를 보면 특히 영유아에 대해서는 항체 형성률이 더 높은 것으로 드러났다”며 “편리성이나 효과 양면에서 우수한 제품이기 때문에 앞으로는 최소한 소아청소년과에서는 이 같은 방식의 접종이 주를 이루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다만 독감 예방접종이 가장 필수적인 예방접종으로 여겨지는 데 비해 정부 지원은 없는 편이다. 국가부담사업참여(NIP) 의료기관에서는 필수 예방접종을 국비 지원으로 저렴하게 받을 수 있지만, 독감 예방접종은 필수 예방접종에 해당하지 않는다. 손 원장은 “2010년에 뇌수막염 예방접종도 필수 예방접종으로 포함됐는데, 독감 예방접종만 유일하게 빠져 있는 것은 잘못”이라며 “최소한 노인, 영유아 등 우선 접종 대상자에 대해서는 지원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밝혔다.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주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신지호의 정안세론
  • 강인선의 트럼프 연구
  • 유용원의 밀리터리 리포트
  • 박승준의 차이나 인사이드
  • 이덕환의 세상 읽기
  • 김형자의 과학 이야기
  • 권석하의 런던 통신
  • 박흥진의 헐리우드 통신
  • 박종선의 지금 이 책
  • 민학수의 all that golf
기업소식
책 주책이야
네이버 포스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