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주간조선 로고

상단주메뉴

  • [포토 뉴스]  ‘드라이브 스루’ 일출 극장
  • facebook네이버 밴드youtubekakao 플러스친구
  • 검색
  1. 사회/르포
[2639호] 2020.12.28
관련 연재물

[포토 뉴스]‘드라이브 스루’ 일출 극장

사진 이경호  영상미디어 기자  / 곽승한  기자  

2021년 새해 일출을 꼭 보고 싶다면 ‘드라이브 스루(drive-through·차를 타고 지나가는 방식)’로 맞이하는 게 어떨까. 12월 들어 코로나19가 대유행하면서 매년 새해 일출 여행을 다니던 사람들도 계획을 접은 경우가 많다. 아쉬움이 큰 이들에게 드라이브 스루 방식의 일출 여행이 대안으로 주목받고 있다. 외부인과 접촉하지 않고 차 안에서 창밖으로 떠오르는 태양을 바라보는 것이다. 강원도 평창군 대관령 삼양목장은 새해 1월 1일 차 안에서 일출을 지켜보는 ‘드라이브 스루’ 체험을 진행한다. 예약은 받지 않고 전날 오후 8시부터 선착순 200대에 한해 입장할 수 있다. 자동차 극장처럼 늘어선 승용차 안에서 능선 위로 떠오르는 태양을 감상할 수 있다.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주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