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주간조선 로고

상단주메뉴

  • [포토 뉴스]  전력 넘쳐서… 올 들어 52번째 멈춘 제주 풍력발전
  • facebook네이버 밴드youtubekakao 플러스친구
  • 검색
  1. 사회/르포
[2661호] 2021.06.07
관련 연재물

[포토 뉴스]전력 넘쳐서… 올 들어 52번째 멈춘 제주 풍력발전

한준호  영상미디어 기자  / 배용진  기자   2021-06-06 오후 2:50:59

지난 5월 21일 제주 성산읍과 한경면에 있는 풍력발전기 일부가 멈춰 섰다. 올해 들어 제주에서만 52번째다. 전력이 넘칠 경우 전력망에 과부하가 걸릴 수 있어 강제로 멈춰 세운 것이다. 제주에서는 이렇게 과잉생산되는 전력을 처리할 방법을 찾지 못해 발전기를 멈춰 세우는 일이 잇따르고 있다. 전력망에 과부하가 걸리면 ‘블랙아웃(대정전)’이 일어날 수 있다. 이렇게 남는 재생에너지를 제대로 저장해 활용하려면 대용량 ESS(에너지저장장치)가 필요하다. 국내에서는 몇 년 새 수십 건의 ESS 관련 화재 사건이 잇따랐지만 아직까지 원인 규명조차 명확히 되지 않고 있다. 전력거래소에 따르면 제주 지역 전력망에서 재생에너지 최대 수용 용량은 572㎿(메가와트)인데, 올 5월 기준 제주도에 설치된 태양광은 464㎿, 풍력은 295㎿로 이미 최대 수용 용량을 한참 넘어섰다. 사진은 지난 5월 28일 촬영한 제주 성산읍 일대 풍력발전기의 모습.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주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타트업 프론티어
나는 체인지메이커다
할리우드통신
우리들병원
6대 온라인 커뮤니티
과학연구의 최전선
신협 어부바 콘텐츠 공모전
마감을 하며
아무도 못 가본 ‘위드코로나’ 정장열 편집장

사람들의 인내를 시험이나 하듯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다시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확진자가 이미 사상 최대치를 기록...

주간조선 대학생 기사 공모
주간조선 칼럼마당
기업소식
네이버 포스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