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주간조선 로고

상단주메뉴

  • [포토 에세이] 2019 세계 달력에 이 풍경이…
  • kakao 플러스친구facebooktwiteryoutube
  • 검색
  1. 문화/생활
[2529호] 2018.10.22
관련 연재물

[포토 에세이]2019 세계 달력에 이 풍경이…

하주희  기자 

photo 신규호 사진가
photo 오권열 사진가

   세계기상기구가 2019년을 열 풍경으로 경북 구미 약사암의 일출을 선택했다. 세계기상기구는 191개 회원국을 대상으로 내년 달력에 들어갈 사진 공모전을 열어 1000여점 중 최종적으로 13점을 선정했다. 여기에 한국 기상청에서 낸 사진 2점이 포함됐다. 그중 신규호 사진가의 작품 ‘돌탑과 해무리’는 달력 표지에 들어간다. 2017년 10월 어느 새벽, 일출을 지켜보다 포착한 장면이다. 금오산 약사암의 돌탑 뒤, 꿈처럼 펼쳐진 운해 속으로 태양이 모습을 드러낸다. 두 겹 세 겹, 태양 주위로 해무리가 어려 있다. 오권열 사진가의 작품 ‘혹한의 아침을 열다’(아래)는 2019년 2월의 사진으로 뽑혔다. 2017년 1월 강원도 춘천 소양강에서 만난 아침 풍경이다. 겨울 아침 병풍처럼 둘러진 물안개 위로 일출의 시작이 서려 있다.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주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신지호의 정안세론
  • 강인선의 트럼프 연구
  • 유용원의 밀리터리 리포트
  • 박승준의 차이나 인사이드
  • 이덕환의 세상 읽기
  • 김형자의 과학 이야기
  • 권석하의 런던 통신
  • 박흥진의 헐리우드 통신
  • 박종선의 지금 이 책
  • 민학수의 all that golf
기업소식
책 주책이야
네이버 포스트
TOP